메뉴 검색
메뉴 닫기

주소를 선택 후 복사하여 사용하세요.

뒤로가기 새로고침 홈으로가기 링크복사 앞으로가기
동국대, 2020학년도 편입학 전형 기본계획 발표 1, 2단계 전형요소 반영비율 변경 2019-04-09
강병준 yyyjjj2070@naver.com
동국대(총장 윤성이)가 2020학년도 편입학 전형 기본계획을 발표했다.



[강병준 기자] 동국대(총장 윤성이)가 2020학년도 편입학 전형 기본계획을 발표했다.


동국대 입학처(처장 강규영)가 9일 공개한 ‘2020학년도 편입학 전형 기본계획’에서 주목할 만한 내용은 1, 2단계 전형요소 반영비율이 달라진 점이다.


구체적으로 살펴보면, 1단계 전형요소별 반영비율은 일반 및 학사편입 모두 공인영어성적 70%, 전적대학성적 30%로 변경됐다. 지난해보다 공인영어성적은 10% 줄고, 전적대학성적은 10% 늘었다. 2단계에서는 1단계 성적 60%에 면접 40%를 더해 합격자를 선발한다. 전년도에 비해 1단계 성적 반영비율을 10% 줄이는 대신 면접 비중을 10% 늘렸다.


동국대 입학처 관계자는 전형비율을 조정한 이유에 대해 첫째는 전공에 대한 이해를 꼽았다. 전공 적합성이 높은 학생을 선발키 위해 전적대학성적 반영비율을 높였다. 또 다른 이유로 학교생활 적응을 들었다. 편입 후 학교생활에 원만하게 적응할 수 있는 인재를 선발하고자 면접 반영비율을 늘렸다.


동국대는 2017학년도부터 2019학년도까지 3개년 편입합격자의 TOEIC 점수도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했다.


강규영 동국대 입학처장은 “동국대 편입학 전형은 평가요소에 공인영어성적을 반영하는데, 이는 편입을 준비하는 수험생에게 많은 기회를 주기 위한 결정”dflkaustj, “이번에 공개된 학과별 합격자의 TOEIC 점수는 참고자료로만 활용했으면 한다. 매년 모집인원과 경쟁률에 따라 합격점수가 달라지기 때문”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동국대는 오는 12월 편입학 원서접수를 실시한다. 학과별 모집인원은 11월말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할 예정이다. 또한, 2020학년도 편입학 전형에서 동국대가 요구하는 공인 영어성적이 인정되는 응시기간은 지난해 3월 1일부터 올해 12월 1일까지이므로, 수험생들은 이점을 유의해야 한다. 편입학 최초 합격자는 면접고사를 거쳐 내년 1월 발표된다.

많이 본 뉴스

포토뉴스